크리스찬저널
게시판
 내로남불
 닉네임 : RTLSKIM  2019-12-02 09:07:21   조회: 24   
이곳 이민사회에 까지도 번져 유행하는 사자성어(?) ‘내로남불’이 우리의 이기적인 모습을 잘 드러내 주고 있습니다. “내가 하면 로망스, 남이 하면 불륜.”
“나의 생각은 성숙하지만, 너는 아직 멀었다.” “내가 하는 현 한국정치해석은 맞고 너의 해석은 틀리다.” “나는 아는게 많으니 내말은 항상 옳고, 너는 틀렸다.” 우리는 이렇게 쉽게 교만에 빠질수 있습니다.

내로남불의 모습이 바로 교만입니다. 이런 모습의 사람은 남을 너무 쉽게 판단합니다. 그리고 편가르기 선수입니다. 이런사람은 ‘우리’란 단어를 많이 사용합니다. ‘우리단체, 우리교회, 우리목사, 우리사역, 우리선교, 우리.., 우리..등등’ 단어 ‘우리’를 빼면 자기존재 가치마져 없이 혼돈을 느껴 헤메지만 정작 본인만 모릅니다. 우리란 단어는 친근함과 소속감을 주지만, 자칫 잘못하면 무서운 교만이 잠재 되어있어 우리는 조심 조심 또 조심해야 할것입니다.

저는 삼십여년 현직 캐나다 교사 생활을 담당하면서 느낀것은, 대체로 이곳 캐나디언들은 남을 쉽게 판단하지 않으며 무조건 깎아 내리지는 아니합니다. 물론, 안그런 사람도 있지만 극히 소수입니다. 혹시 우리 한인2세들이 이러한 모습을 1세에게 전수 받지 않을까 염려됩니다.

제가 한인 1.5세로써 너무 건방진 글을 올렸다면 너그러히 용서해 주십시오. 다만, 저의 동포2세를 위한 진심만 헤아려 주십시오.

아무쪼록 건강하시고 늘행복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자랑스러운 우리 북미 한민족동포여러분들 오늘도 화이팅입니다.

저의 유튜브 노래를 링크합니다.

https://www.youtube.com/channel/UCdFk2ZVxrreOuJ1EVERnZgA/videos

또는 유튜브창에서 RTLS JH KIM을 입력하시면 됩니다.
2019-12-02 09:07:21
174.xxx.xxx.229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69
  내로남불   RTLSKIM   2019-12-02   24
68
  Corpus Christi 한인장로교회 담임목사 청빙 공고   Young Lee   2019-09-15   224
67
  세종문화회 행사 및 경연대회   길가에   2019-09-05   126
66
  프린스턴한인장로교회 담임목사 청빙   길가에   2019-08-10   250
65
  사랑하는 교회에서 담임목사님을 청빙합니다   JAKE   2019-08-06   280
64
  아동부 전도사 청빙   길가에   2019-07-23   185
63
  뉴저지 초대교회에서 장년사역을 담당하실 전임교역자(부목사)를 청빙합니다.    안서위원회   2018-12-21   682
62
  뉴저지 초대교회에서 중등부(EM)를 섬기실 여교역자(Half Time/Part time) 를 청빙합니다.    안서위원회   2018-12-21   524
61
  주일 오전에 교회 사용하실 교회   엘리야 김   2018-11-03   691
60
  EM Pastor   MCC   2018-09-19   601
59
  부목사(Assistant Pastor) 청빙광고   KPCMD   2018-05-01   926
58
  월드미션대, 'NGO 사역' 온라인 과정 개설   월드미션대학교   2018-04-27   857
57
  2018년 웨스트체스터 연합교회 부흥 사경회   Kpcow   2018-04-18   779
56
  담임목사님 청빙합니다   로고스 장로교회   2018-04-03   1795
55
  노인건강센터(조이센터) 영어반 개설   노인건강센터   2018-03-23   978
54
  [미네소타한인장로교회] 담임목사님을 청빙합니다.   KPCM   2018-03-05   1607
53
  여성회 주최 비지니스 스쿨 2탄 "온라인으로 창업하기, 이보다 쉬울수 없다"   시카고 한인여성회   2018-02-08   1265
52
  칠레한인연합교회에서 담임목사님을 청빙합니다   칠레한인연합교회   2018-01-31   2395
51
  뉴저지와 워싱턴, 통일과 꿈 학교 개최   길가에   2018-01-18   1402
50
  youth pastor   메릴랜드 크리스챤 교회   2017-12-13   158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235 N. Elston Ave., Chicago, IL. 60630  |  Tel: (773)777-7779  |  Fax: (773)777-0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SAMUEL D PARK
Copyright © 2013 The Korean Christian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cj@kcj777.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