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저널
게시판
 내로남불
 닉네임 : RTLSKIM  2019-12-02 09:07:21   조회: 510   
이곳 이민사회에 까지도 번져 유행하는 사자성어(?) ‘내로남불’이 우리의 이기적인 모습을 잘 드러내 주고 있습니다. “내가 하면 로망스, 남이 하면 불륜.”
“나의 생각은 성숙하지만, 너는 아직 멀었다.” “내가 하는 현 한국정치해석은 맞고 너의 해석은 틀리다.” “나는 아는게 많으니 내말은 항상 옳고, 너는 틀렸다.” 우리는 이렇게 쉽게 교만에 빠질수 있습니다.

내로남불의 모습이 바로 교만입니다. 이런 모습의 사람은 남을 너무 쉽게 판단합니다. 그리고 편가르기 선수입니다. 이런사람은 ‘우리’란 단어를 많이 사용합니다. ‘우리단체, 우리교회, 우리목사, 우리사역, 우리선교, 우리.., 우리..등등’ 단어 ‘우리’를 빼면 자기존재 가치마져 없이 혼돈을 느껴 헤메지만 정작 본인만 모릅니다. 우리란 단어는 친근함과 소속감을 주지만, 자칫 잘못하면 무서운 교만이 잠재 되어있어 우리는 조심 조심 또 조심해야 할것입니다.

저는 삼십여년 현직 캐나다 교사 생활을 담당하면서 느낀것은, 대체로 이곳 캐나디언들은 남을 쉽게 판단하지 않으며 무조건 깎아 내리지는 아니합니다. 물론, 안그런 사람도 있지만 극히 소수입니다. 혹시 우리 한인2세들이 이러한 모습을 1세에게 전수 받지 않을까 염려됩니다.

제가 한인 1.5세로써 너무 건방진 글을 올렸다면 너그러히 용서해 주십시오. 다만, 저의 동포2세를 위한 진심만 헤아려 주십시오.

아무쪼록 건강하시고 늘행복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자랑스러운 우리 북미 한민족동포여러분들 오늘도 화이팅입니다.

저의 유튜브 노래를 링크합니다.

https://www.youtube.com/channel/UCdFk2ZVxrreOuJ1EVERnZgA/videos

또는 유튜브창에서 RTLS JH KIM을 입력하시면 됩니다.
2019-12-02 09:07:21
174.xxx.xxx.229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84
  담임목사 청빙 (알라바마 몽고메리 한인장로교회)   MKPC   2020-07-21   71
83
  "12주간의 신약파노라마"   Somyung   2020-07-21   55
82
  원하고 바라고 기도합니다 / 나누는 삶이되기를   주님사랑합니다   2020-07-21   43
81
  디트로이트 한인연합장로교회 장학생 모집   KPCMD   2020-07-06   103
80
  바라뮤지컬에서 뮤지컬을 배우고 싶은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바라뮤지컬   2020-06-27   115
79
  어린이부 사역자 (풀타임 또는 파트타임) 모집   몽고메리 주님의 교회   2020-06-07   156
78
  The Ottawa Korean Community Church is looking for a Youth Pastor   The Ottawa Korean Co   2020-04-10   271
77
  캐나다 오타와 한인교회에서 청소년부 교역자를 청빙합니다.   오타와 한인교회   2020-04-10   277
76
  시니어들을 위한 한글 단어찾기 퍼즐을 무료로 제공합니다   KASLI   2020-04-08   299
75
  행복한 믿음의 가정 만들기 프로젝트   g2g   2020-02-24   293
74
  Part-time 부교역자 청빙   만나   2020-02-07   435
73
  캐나다 몬트리올 스노우던장로교회 담임목사청빙   스노우던교회 청빙위원회   2020-01-23   506
72
  꿈꾸는 자 교회, 담임목사 청빙   gillgae   2020-01-22   991
71
  샬롯 제일장로교회 담임목사 청빙공고   최유찬   2020-01-11   655
70
  G2G 선교회 활동 소개   g2g   2020-01-11   501
69
  날마다 시간마다 도우시고 이끄시는 성령님의 보살핌으로 살아가는 삶의 이야기   주님 사랑합니다.   2019-12-30   813
68
  내로남불   RTLSKIM   2019-12-02   510
67
  Corpus Christi 한인장로교회 담임목사 청빙 공고   Young Lee   2019-09-15   735
66
  프린스턴한인장로교회 담임목사 청빙   길가에   2019-08-10   729
65
  사랑하는 교회에서 담임목사님을 청빙합니다   JAKE   2019-08-06   77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315 Sanders Road, Northbrook, IL 60062   |  Tel: (773)777-7779  |  Fax: (773)777-0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SAMUEL D PARK
Copyright © 2013 The Korean Christian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cj@kcj777.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