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저널
기사 (전체 1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영화 속 심리] 부부 함께 보는 영화 2 : The Painted Veil
‘부부 함께 보는 영화’시리즈를 통해 부부가 서로의 차이를 이해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성격유형을 말하는 MBTI의 여러 선호 경향(preference) 중‘생활 방식’이 서로 다른 판단형J / 인식형P 에 이어, 오늘은‘에너지의 방향과 근원’을
신경섭 목사   2011-08-18
[영화 속 심리] 부부 함께 보는 영화 1 : The Story of Us
더운 여름 날씨 때문인지 부부 싸움도 늘어나는 계절에 부부 관계를 잘 해보자는 취지로‘부부가 함께 보는 영화’시리즈를 준비해 보았다. 영화의 영어 제목이 한글로 쓰여진 것만 보고,‘어스’를 지구(earth)로 잠시 착각했지만,‘지구 이야기’가 아니라‘
신경섭 목사   2011-07-28
[영화 속 심리] 사순절 Lent 3 : 영적 훈련과 성장(단체 훈련)
“기쁨은 삶에 즐거움을 가져다 주며 기쁨은 우리를 힘있게 만든다... 우리는 기쁨 없이는 무슨 일이든 오래 지속할 수 없다... 작은 의지만 있어도 테니스 교습이나 피아노 레슨을 시작할 수 있다. 그러나 기쁨이 없으면 오래 지속할 수 없다. 사실 우리
신경섭 목사   2011-04-01
[영화 속 심리] 사명따라 사는 삶 4 : 기적의 사명선언문(The Path)
살아가는 데 있어서 매우 실용적인 문서다. 인생의 항로를 발견하고, 항해를 개시하고, 그것을 평가하고, 수정하고, 다시 항해를 개시하는 데 불변의 기본틀 역할을 한다. 그것은 진정 우리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그 원하는 것을 이루기 위해서 어떻게 살
신경섭 목사   2011-02-18
[영화 속 심리] 사명따라 사는 삶 3 : 세상을 바꾸는 사랑의 열정가들
“사람들은 각자 비전을 갖고 삽니다. 비전을 통해 세상에서 중요한 일을 하고 싶어합니다. 당신의 가족 가운데, 당신이 속한 단체에서 크게는 세계에서 당신 또한 변화를 일으키는 일을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이 책이 시사하는 바로, 미국 사회에 새로운 유산
신경섭 목사   2011-02-04
[영화 속 심리] 사명따라 사는 삶1 : Michelle Rhee의 기고문
대개 목회자로 부름 받는 것을 소명(calling)이라면서 중요하게 여기는데, 사실 무슨 일을 하든, 직위가 높든 낮든, 돈을 많이 벌든 적게 벌든, 우리 모두는 각자의 위치에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있다. 2011년 새해를 맞이하면서,‘올해 내 인
신경섭 목사   2010-12-30
[영화 속 심리] 성탄 영화 : The Christmas Blessing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오는 성탄을 기다리면서, 가슴을 훈훈하게 하는 영화 없나 하고, 기독교 서점인 Family Christian Store를 뒤져 보았다. 일반 극장에서는 개봉되지 않고 TV 영화로 제작된 것으로 Christmas Blessing, C
신경섭 목사   2010-12-10
[영화 속 심리] Better Luck Tomorrow
한 사람의 전인격적 발달과 관련해서 프로이트(Freud), 피아제(Piaget), 에릭슨(Erikson)의 이론들을 대표적으로 언급해 보자. 프로이트는 아주 어린 시절의 몇 년간을 구강기, 항문기, 남근기, 잠재기, 생식기로 구분하고, 각 단계의 생리
신경섭 목사   2010-10-22
[영화 속 심리] 돌아온 탕녀 : Preacher’s Kid
PK(목회자 자녀), MK(선교사 자녀)라고 영어 약어로 불리는 별칭 그룹들이 있다. 부모님이 하시는 일 때문에 큰 영향을 받는 그룹들로서 큰 축복이 이어지는가 하면, 일부에서는 그 짐이 너무 무거워 일탈로 이어지는 경우도 본다. 모든 일은 당사자가
신경섭 목사   2010-09-03
[영화 속 심리] 상처 치유하기 : Patch Adams
미국은 나라가 크고 다양하다 보니 사물을 바라보는 시각도 여러 가지임을 보게 된다. 병원의 의사하면 하얀 가운을 입고 청진기를 목에 걸고 다니는 장면이 연상된다. 의사와 환자의 관계는 전문 의학 기술을 가진 선생님과 시키는 대로 따르는 학생 관계처럼
신경섭 목사   2010-07-23
[영화 속 심리] 아버지를 마지막으로 본 것은 언제입니까?
한국에서 어버이날로 아버지와 어머니에 대한 감사를 같은 날에 드리는 것과 달리 미국에서는 5월 둘째 주일을 Mother’s Day로, 6월 셋째 주일을 Father’s Day로 나누어서 지킨다. 아버지의 날을 맞아 가족을 부양하느라 밖에서 일하면서 부
신경섭 목사   2010-06-18
[영화 속 심리] 선물(Gift)
알코올/마약 중독을 예방하고 또 상담이나 치료를 제공하기 위해 일리노이 주 정부에서 아시안 커뮤니티를 대상으로 하는 일종의 캠페인 프로젝트에 잠시 가담하게 되었다. 중독 여부를 알아 보기 위해 스크린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여러 사람과 대화를 나누면서 새
신경섭 목사   2010-05-13
[영화 속 심리] “죽음, 가장 큰 선물”
겨울에서 봄으로 넘어갈 무렵에 유독 돌아가시는 어른들이 많아지는 것을 본다. 교회의 어른들이며 지인의 어른들이 돌아가셨다는 소식이 심심찮게 들려오는 것이다. 더욱이 멀리 한국에 계신 어른들이 돌아가셨는데, 임종을 놓쳤을 뿐 아니라 나갈 형편이 못되어
신경섭 목사   2010-04-29
[영화] “사랑하는 사람을 잊지 않는 하치, 내 영웅”
지난 토요일 밤, 한국 연속극 감상을 위해 가입해둔 웹사이트에서 영화 를 보았다. 리처드 기어와 애완견 하치의 사랑이 애틋해서 한참 웃다가 마지막에는 울음이 터질까봐 꾹 참느라 혼이 났다.(식구들 보기가 영 민망해서) 초등학교 교실에서 한 소년이 ‘영
Hey W. Kim   2010-04-29
[영화 속 심리] 은퇴와 배우자 사별 : About Schmidt
은퇴 그리고 배우자의 죽음은 언젠가 모든 사람이 예외 없이 맞게 되는 인생의 경험이다. 60대 이후의 인생을 사는 분들은 이미 상당수 내 발등 앞에 떨어진 경우이고, 그보다 젊은 분들도 언젠가 겪게 될 일이므로,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를 함께 생각하고
신경섭 목사   2010-04-15
[영화 속 심리] 우울증과 조증이 합쳐지면? : Mr. Jones
기분이 가라앉고 흥미와 의욕이 없어지는 우울증(depression)과는 반대되는 현상 즉, 지나치게 기분이 들떠 있는 조증(manic)은 다루기 힘든 마음의 문제들 중 하나이다. 그런데 조울증(manic depressive)은 우울증과 조증이 번갈아
신경섭 목사   2010-03-11
[영화 속 심리] 기독교 미식축구 영화 : The Blind Side
오늘 소개하는 영화 ‘The Blind Side’는 대학을 졸업하고 프로팀에 지명 받은 미식축구 선수 Michael Oher의 실화를 배경으로 한 영화이다. 기독교 영화를 표방하지는 않았지만, 기독교 사립학교, 백인 기독교 가정이 흑인 소년을 입양하는
신경 섭 목사   2010-02-12
[영화] 내 사랑 내 곁에 오래 머물기를...
한참 전에 개봉된 한국영화‘내 사랑 내 곁에’를 꼭 보고 싶었는데, 지난 토요일 가입해둔 인터넷 영화방에 드디어 올라왔더군요. 김명민이란 배우는 영화 하나하나마다 혼신의 힘을 기울인다기에, 루게릭 환자를 연기하기 위해 살을 무지 뺐다는 말에 무척이나
Hey W. Kim   2010-01-22
[영화 속 심리] 간음하지 말라 : A Short Film About Love
“너는 네 우물에서 물을 마시며 네 샘에서 흐르는 물을 마시라 어찌하여 네 샘물을 집 밖으로 넘치게 하겠으며 네 도랑물을 거리로 흘러가게 하겠느냐 그 물로 네게만 있게 하고 타인으로 더불어 그것을 나누지 말라 네 샘으로 복되게 하라 네가 젊어서 취한
신경섭 목사   2010-01-14
[영화 속 심리]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 :‘하얀 전쟁’
미국에서는 해마다 대형 총기사고가 일어나 사회적인 문제가 되고 있다. 원인에 대해서 총기를 소지할 수 있는 사회적 환경 때문이라는 주장과 함께 사고를 일으킨 사람의 우울증, 정신분열증 등 때문이라는 주장을 본다. 지난 11월 미국 텍사스 주의 군 기지
신경섭 목사   2009-12-11
 1 | 2 | 3 | 4 | 5 | 6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235 N. Elston Ave., Chicago, IL. 60630  |  Tel: (773)777-7779  |  Fax: (773)777-0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SAMUEL D PARK
Copyright © 2013 The Korean Christian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cj@kcj777.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