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저널
기사 (전체 43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성구 명상] 나라와 권세와 영광이 아버지께 영원히 있사옵나이다 아멘 IV
자기의 이름을 높이려는 인간기독교계에서 사용되는 말 중에서 가장 오용되고 남용되는 단어는 영광일 것입니다. 흔히 듣는 말이면서 현실과 정반대의 의미로 사용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 모든 영광을 돌린다고 말하지만 실상은 자신을 높이 경우가
최태선 목사   2018-11-14
[성구 명상] 나라와 권세와 영광이 아버지께 영원히 있사옵나이다. 아멘. III
복음과 권세복음은 해방의 기쁜 소식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들을 권세들로부터 해방시키실 뿐 아니라 권세들 자체도 해방시키십니다. 오늘날 권세는 폭력에 의해 질서를 유지하는 지배체제를 이루고 있습니다. 인간들은 윗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다투고 있습니다.
최태선 목사   2018-11-08
[성구 명상] 나라와 권세와 영광이 아버지께 영원히 있사옵나이다 아멘 II
로마의 황제 숭배 사상초대교회 공동체가 직면했던 가장 큰 문제는 국가였습니다. 어떻게 하나님 나라에 충성하면서 로마에 충성할 수 있는지가 그들의 고민이었습니다. 네로 이후 열 번에 걸친 박해는 무려 250년 가까이 이어졌습니다. 교회사에는 그들의 박해
최태선 목사   2018-10-25
[성구 명상] 실패하지 않으시는 하나님
실패하는 제자의 삶"나는 처절하게 실패한 제자들을 보면서 교회의 실패를 예감한다. 지금은 성령강림 이후 시대이기 때문에 성령 강림 이전의 제자들의 실패를 곧바로 교회에 적용할 수는 없다. 그럼에도 나는 교회의 실패를 예감한다. 마가가 제자들의 실패를
최태선 목사   2018-10-17
[성구 명상]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V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10-10
[성구 명상]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IV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10-02
[성구 명상]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II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9-26
[성구 명상]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I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9-19
[성구 명상]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9-14
[성구 명상]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V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9-06
[성구 명상]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V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8-28
[성구 명상]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IV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8-22
[성구 명상]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II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8-15
[성구 명상]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I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8-07
[성구 명상] 우리가 우리에게 죄지은 자를 사하여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8-01
[성구 명상] 오늘날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옵시고 V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7-17
[성구 명상] 오늘날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옵시고 IV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7-10
[성구 명상] 오늘날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옵시고 II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7-04
[성구 명상] 오늘날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옵시고 I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6-26
[성구 명상] 오늘날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옵시고 I
또 너희는 기도할 때에 외식하는 자와 같이 하지 말라 그들은 사람에게 보이려고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느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들은 자기 상을 이미 받았느니라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
최태선 목사   2018-06-2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235 N. Elston Ave., Chicago, IL. 60630  |  Tel: (773)777-7779  |  Fax: (773)777-0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SAMUEL D PARK
Copyright © 2013 The Korean Christian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cj@kcj777.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