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저널
기사 (전체 1,38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소금창고] 건망증 때문에
“오늘이 며칠이지요?”“여기가 어디지요?” 의사는 검사지의 질문을 하나씩 읽어갔습니다. 병원을 가보기로 결심한 것은 그날의 경험이 너무 충격적이었기 때문입니다. 분명히 아침에 교회에 가기 위해 자동차 문을 열고 운전석에 앉았습니다. 순간 빠뜨린 물건이
곽성환 목사   2019-08-20
[조각글] 예수님의 목회 성공률은 얼마일까?
여러 번 들었다. 인천상륙작전은 그 성공률이 5,000분의 1이었다는 사실 말이다. 지금도 맥아더 장군 동상을 부수겠다는 악동들이 있다지만 그건 야만적 행위일 뿐이다. 그토록 승리 불가능했던 전쟁을 성공으로 이끌었다면, 아군은 물론 적군들도 힘찬 존경
이정근 목사   2019-07-31
[소망의샘] 탈바꿈하는 그리스도인
하나님의 사람들은 탈출하고 떠나감으로 하나님께 더욱 가까이 나간 사람들이었습니다. 하나님의 부르심에 응답하여 탈출을 감행, 믿음의 성숙에 도달하고 영적 해방을 실현하고 하늘나라 건설에 박차를 가한 인물들이었습니다.곤충이 탈바꿈하는 모습은 신기합니다.
허영진 목사   2019-07-31
[소금창고] 나의 기대수명
기대수명(life expectancy)의 의미를 아시는지요? 그해에 태어난 신생아가 앞으로 생존할 것으로 기대되는 평균생존연수를 의미합니다. 각국의 보건당국은 해마다 자기 나라 국민의 기대수명을 발표합니다.한국의 경우, 2017년생의 기대수명은 남자가
곽성환 목사   2019-07-17
[소망의샘] 영혼의 독립선언문
1945년, 일제 36년의 압제에서 우리는 해방되었습니다. 그러나 자유독립의 기쁨과 감격은 잠깐뿐이었고, 광복은 곧장 국토 분단, 민족상잔의 비극으로 이어졌습니다.1994년, 뉴욕에서 미주한인교회 평화통일 희년 협의회라는 것이 조직되었고, 남가주 지역
허영진 목사   2019-07-16
[조각글] 그분의 전도작전이었네요
낮 12시 반쯤이었다. 점심식사를 하려고 평소에 가끔 가던 식당으로 차를 몰고 갔다. 그런데 주변을 두 번이나 돌아다녔지만 주차공간이 없었다. 그래서 조금 멀리 갔더니 딱 한 자리 있었다. 였다. 평소처럼 책 한 권을 손에 들고 내렸다. 보통은 성경을
이정근 목사   2019-07-16
[조각글] 예수님의 성공률은 얼마일까?
여러 번 들었다. 인천상륙작전은 그 성공률이 5,000분의 1이었다는 사실 말이다. 지금도 맥아더 장군 동상을 부수겠다는 악동들이 있다지만 그건 야만적 행위일 뿐이다. 그토록 승리 불가능했던 전쟁을 성공으로 이끌었다면, 아군은 물론 적군들까지 힘찬 존
이정근 목사   2019-07-02
[소금창고] 최종 목적지
최근 공항을 이용해 본 적이 있으신가요? 요즈음에는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항공사 직원을 통하지 않고 전자 시스템을 이용해서 혼자 수속을 밟습니다. 셀폰으로 이미 탑승권을 다운받아 오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어떤 이들은 공항에 있는 기계장치를 이용하여 직
곽성환 목사   2019-06-14
[조각글] 영어와 평양말 대역성경
얼마 전 수도 워싱턴에서 열린 교단 총회에 참석했다. 그때 매우 귀중한 선물 하나를 받았다. '영어-평양말 대역성경'인데, 『하나님의 약속: 예수 후편』이다. 신약성경이란 뜻이다.30여 년 전에 어렵사리 평양에서 발행한 성경전서를 구입했
이정근 목사   2019-06-07
[소망의샘] 먼 나라가 어딘가요?
세 쌍둥이가 출생 직후 헤어졌다가 23년 후에 다시 만난 기구한 사연이 신문과 방송을 통해 세상에 알려진 적이 있습니다. 탕자의 비유는 가출한 아들과 아버지가 여러 해 지난 후 극적으로 다시 만나는 이야기입니다.우리 이민자들도 먼 나라에 온 사람들입니
허영진 목사   2019-06-06
[희망칼럼] 만남의 축복
미국의 남북전쟁을 승리로 이끌었고, 노예를 해방시킨 16대 대통령 에이브러햄 링컨(Abraham Lincoln, 1809-1865)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대통령 취임식 때 링컨의 바로 옆에 앉아 있었던 윌리엄 멘토 그레이엄(Willi
정길영 목사   2019-05-31
[조각글] 개회기도 목사가 말리고
에 이사 온 지 7년째 접어든다. 1천 몇백 명 코리안들 가운데 제법 고참인 셈이다. 요전에 한인회장 선출할 때 나더러 입후보하라고 추천한 분들도 있었다.“아닙니다. 목사직분 외에는 어떤 직책도 맡지 않습니다.” 그렇게 잘라 말했다. “문예반 지도교수
이정근 목사   2019-05-21
[소망의샘] “섬길 자를 오늘 택하라”
괴짜 부자가 죽었습니다. 백 만 불을 조카 존에게 남겼습니다. 변호사가 “유산 지급은 당신의 선택에 따르게 되어 있습니다.”라며 두 주먹을 내밀고 말했습니다. “오른손과 왼손 중에서 선택하십시오.”존은 오른손을 선택했습니다. 변호사는 먼저 왼손을 펴서
허영진 목사   2019-05-21
[소금창고] 좋은 흙
미국생활의 가장 좋은 점을 꼽으라면 공간적인 여유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지하철의 빽빽함도 없고 사이드미러를 접어야 할 정도로 주차 공간이 좁지도 않습니다. 콘크리트로 포장된 복잡한 서울 거리나 아파트에서 느낄 수 없는 자연친화적인 주거환경과 맑은 공기
곽성환 목사   2019-05-18
[희망칼럼] 부활이 믿어져야 신앙이 살아난다
한 소년이 미술관에서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의 그림을 열심히 들여다보고 있었습니다. 지나가던 한 남자가 물었습니다. “너는 그 그림이 무슨 그림인지 아느냐?” 그 소년은 대답했습니다. “예, 알고 있습니다. 십자가에 달리신 분은 저를 구원하시려고 돌아
정길영 목사   2019-04-25
[소금창고] Before and After
얼마 전 한국을 방문했을 때의 일입니다. 멀리서 왔다는 이유로 자주 볼 수 없는 분들을 봐야 했고, 또 많은 분들이 시간을 내주셨습니다. 안부를 묻고 추억을 이야기하고, 살아가는 이야기와 계획들을 나누는 시간은 매번 즐거웠고 따뜻했습니다. 환영받는 느
곽성환 목사   2019-04-23
[조각글] 어머님의 기도
나는 중고등학교 학생회장이었다. 시골에 있는 학교인데 학생이 모두 합해 280명 정도 되었다. 돈 있는 집 아이들은 대부분 서울, 인천, 수원에 있는 명문 고등학교로 갔다. 그래서 우리 학교에는 가난하고 공부 못하는 ‘찌질이들’이 대부분이었다. 나 역
이정근 목사   2019-04-17
[소망의샘] 공경 받는 부모
“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이 약속 있는 첫 계명이니 이는 네가 잘 되고 땅에서 장수하리라 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엡 6:2-4).성경은 행복한 가정을 위한 몇 가지 지침을 제시합니다.
허영진 목사   2019-04-17
[조각글] 이미, 지금, 아직
‘사람은 생각하는 갈대이다.’ 명상가 파스칼의 어록이다. 그런데 “쓸데없는 생각 그만하고 정신 똑똑히 차려.” 그런 말을 우리는 자주 듣고 쓴다. 그렇다면 인류 역사상 가장 쓸데없는 생각이 무엇이었을까. 단연 유물론 공산주의이다. 그것 때문에 전 세계
이정근 목사   2019-03-19
[소망의샘] 부활, 큰 구원의 보증
예수 그리스도는 베들레헴에서 나시고 예루살렘 성 밖에서 십자가에 달려 죽으셨습니다. 그러나 사망과 무덤을 정복하시고 부활하시어 하나님 아버지께로 승천하셨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지금 자기를 믿고 사랑하는 모든 사람의 심령 가운데 성령으로 살아 계십니다
허영진 목사   2019-03-1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235 N. Elston Ave., Chicago, IL. 60630  |  Tel: (773)777-7779  |  Fax: (773)777-0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SAMUEL D PARK
Copyright © 2013 The Korean Christian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cj@kcj777.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