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저널
기사 (전체 1,37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소금창고] 최종 목적지
최근 공항을 이용해 본 적이 있으신가요? 요즈음에는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항공사 직원을 통하지 않고 전자 시스템을 이용해서 혼자 수속을 밟습니다. 셀폰으로 이미 탑승권을 다운받아 오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어떤 이들은 공항에 있는 기계장치를 이용하여 직
곽성환 목사   2019-06-14
[조각글] 영어와 평양말 대역성경
얼마 전 수도 워싱턴에서 열린 교단 총회에 참석했다. 그때 매우 귀중한 선물 하나를 받았다. '영어-평양말 대역성경'인데, 『하나님의 약속: 예수 후편』이다. 신약성경이란 뜻이다.30여 년 전에 어렵사리 평양에서 발행한 성경전서를 구입했
이정근 목사   2019-06-07
[소망의샘] 먼 나라가 어딘가요?
세 쌍둥이가 출생 직후 헤어졌다가 23년 후에 다시 만난 기구한 사연이 신문과 방송을 통해 세상에 알려진 적이 있습니다. 탕자의 비유는 가출한 아들과 아버지가 여러 해 지난 후 극적으로 다시 만나는 이야기입니다.우리 이민자들도 먼 나라에 온 사람들입니
허영진 목사   2019-06-06
[희망칼럼] 만남의 축복
미국의 남북전쟁을 승리로 이끌었고, 노예를 해방시킨 16대 대통령 에이브러햄 링컨(Abraham Lincoln, 1809-1865)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대통령 취임식 때 링컨의 바로 옆에 앉아 있었던 윌리엄 멘토 그레이엄(Willi
정길영 목사   2019-05-31
[조각글] 개회기도 목사가 말리고
에 이사 온 지 7년째 접어든다. 1천 몇백 명 코리안들 가운데 제법 고참인 셈이다. 요전에 한인회장 선출할 때 나더러 입후보하라고 추천한 분들도 있었다.“아닙니다. 목사직분 외에는 어떤 직책도 맡지 않습니다.” 그렇게 잘라 말했다. “문예반 지도교수
이정근 목사   2019-05-21
[소망의샘] “섬길 자를 오늘 택하라”
괴짜 부자가 죽었습니다. 백 만 불을 조카 존에게 남겼습니다. 변호사가 “유산 지급은 당신의 선택에 따르게 되어 있습니다.”라며 두 주먹을 내밀고 말했습니다. “오른손과 왼손 중에서 선택하십시오.”존은 오른손을 선택했습니다. 변호사는 먼저 왼손을 펴서
허영진 목사   2019-05-21
[소금창고] 좋은 흙
미국생활의 가장 좋은 점을 꼽으라면 공간적인 여유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지하철의 빽빽함도 없고 사이드미러를 접어야 할 정도로 주차 공간이 좁지도 않습니다. 콘크리트로 포장된 복잡한 서울 거리나 아파트에서 느낄 수 없는 자연친화적인 주거환경과 맑은 공기
곽성환 목사   2019-05-18
[희망칼럼] 부활이 믿어져야 신앙이 살아난다
한 소년이 미술관에서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의 그림을 열심히 들여다보고 있었습니다. 지나가던 한 남자가 물었습니다. “너는 그 그림이 무슨 그림인지 아느냐?” 그 소년은 대답했습니다. “예, 알고 있습니다. 십자가에 달리신 분은 저를 구원하시려고 돌아
정길영 목사   2019-04-25
[소금창고] Before and After
얼마 전 한국을 방문했을 때의 일입니다. 멀리서 왔다는 이유로 자주 볼 수 없는 분들을 봐야 했고, 또 많은 분들이 시간을 내주셨습니다. 안부를 묻고 추억을 이야기하고, 살아가는 이야기와 계획들을 나누는 시간은 매번 즐거웠고 따뜻했습니다. 환영받는 느
곽성환 목사   2019-04-23
[조각글] 어머님의 기도
나는 중고등학교 학생회장이었다. 시골에 있는 학교인데 학생이 모두 합해 280명 정도 되었다. 돈 있는 집 아이들은 대부분 서울, 인천, 수원에 있는 명문 고등학교로 갔다. 그래서 우리 학교에는 가난하고 공부 못하는 ‘찌질이들’이 대부분이었다. 나 역
이정근 목사   2019-04-17
[소망의샘] 공경 받는 부모
“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이 약속 있는 첫 계명이니 이는 네가 잘 되고 땅에서 장수하리라 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엡 6:2-4).성경은 행복한 가정을 위한 몇 가지 지침을 제시합니다.
허영진 목사   2019-04-17
[조각글] 이미, 지금, 아직
‘사람은 생각하는 갈대이다.’ 명상가 파스칼의 어록이다. 그런데 “쓸데없는 생각 그만하고 정신 똑똑히 차려.” 그런 말을 우리는 자주 듣고 쓴다. 그렇다면 인류 역사상 가장 쓸데없는 생각이 무엇이었을까. 단연 유물론 공산주의이다. 그것 때문에 전 세계
이정근 목사   2019-03-19
[소망의샘] 부활, 큰 구원의 보증
예수 그리스도는 베들레헴에서 나시고 예루살렘 성 밖에서 십자가에 달려 죽으셨습니다. 그러나 사망과 무덤을 정복하시고 부활하시어 하나님 아버지께로 승천하셨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지금 자기를 믿고 사랑하는 모든 사람의 심령 가운데 성령으로 살아 계십니다
허영진 목사   2019-03-19
[소금창고] 관계가 권위입니다
고등학교 다니는 아들이 매일 큐티를 하고, 교회 유스그룹에서 찬양팀을 섬기며, 소그룹 리더로 활동하는 것은 목사 아빠의 간절한 희망사항일 뿐임을 공감하는 친구 목사를 만났습니다. 자신의 가장 불만족스러운 부분만 붕어빵처럼 닮은 아들을 볼 때마다 안타까
곽성환 목사   2019-03-13
[조각글] 삼일운동 100주년
필자는 중학교 2학년 때 교회에 첫발을 디뎠다. 경기도 화성시 남양감리교회이다. 121년 전 아펜셀러 목사에 의하여 세워진 교회였다. 그런데 그 교회 뜨락에는 이필주(李弼柱, 1869-1932) 목사님의 비석이 서 있다. 삼일운동의 주역 33인 가운데
이정근 목사   2019-02-20
[소망의샘] 하나님의 눈
시인은 하나님 앞에서는 아무것도 감추거나 숨길 수가 없음을 깨달았습니다. 그래서 마치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고 벌거벗은 몸으로 하나님 앞에 서 있는 자신의 모습을 보는 듯이 이렇게 고백합니다.“여호와여 주께서 나를 살펴보셨으므로 나를 아시나이다 주께
허영진 목사   2019-02-20
[소금창고] 사랑해야 할 사람
누구나 행복한 삶을 꿈꾸며 살아갑니다. 하지만 그 꿈이 모두 실현되는 것은 아니지요. 행복이 실현되지 못하는 이유에는 여러가지가 있을 것입니다. 노력이 부족해서 혹은 잘못된 노력이어서일 수도 있습니다. ‘그 잘못’ 중의 하나는 행복을 가져다 줄 것이라
곽성환 목사   2019-02-15
[조각글] 걸어 다니는 성경이 되게 하소서
이 세상에는 태어난 집에서 평생토록 살다가 그 집에서 늙어 죽는 사람들도 꽤 많다. 옛날 옛적에는 대부분이 그랬다. 어렸을 때만 해도 그런 사람들을 자주 만났다. 특히 농사짓는 시골에는 더 많았다. 특히 큰아들은 몇 대조 할아버지께서 사신 그 집에 살
이정근 목사   2019-01-23
[소망의샘] 세상을 어떻게 대할까?
어느 시대에나 그리스도인이 직면하는 심각한 문제 한 가지는 세상과 어디까지 관련을 맺고 살아가느냐 하는 것입니다.어떤 이는 전적으로 세상 속에서 세상과 더불어 세상과 발맞추어 살아야 한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또 다른 사람은 우리가 세상에 살아야 하지만
허영진 목사   2019-01-23
[소금창고] U-Read
1945년 창업한 U-Haul은 LA에서 오리건 주 포틀랜드로 이사하려던 Shoen 부부의 아이디어에서 비롯된 북미 최대의 이사운송업체이다. U-Haul은 이사에 필요한 차량과 장비들을 대여해 주면서 “직접 나르십시오”라고 말한다.몇일 전 U-Haul
곽성환 목사   2019-01-1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235 N. Elston Ave., Chicago, IL. 60630  |  Tel: (773)777-7779  |  Fax: (773)777-0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SAMUEL D PARK
Copyright © 2013 The Korean Christian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cj@kcj777.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