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저널
플로리다, 고교 총기 난사로 17명 목숨 잃어
2018년 한 달 반 동안 7건의 학교 총격 사건으로 20명 숨지고 30여 명 부상 당해
2월 14일, 미국 플로리다 주, 파클랜드에 있는 마조리 스톤맨 더글라스 고등학교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17명이 숨지고 14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현지 언론들이 긴급 보도했다.경찰은 달아나던 용의자 니콜라스 크루즈(19세)를 사건 발생 한 시간 만에 학교 인근에서 체포했다고 현지 경찰이 발표했다. 용의자는 체포 당시에 AR-15 반자동소총과 다수의 탄창을 소지하고 있었다고 브로워드 카운티의 스캇 이스라엘 경관은
"의도를 꿰뚫어 볼 분별력이 필요"
바울의 선교는 실로 험난했다. 당시 최고 권력인 로마의 가이사 앞에서 복음을 전하기 위해서(우리의 목적도 북녘이 복음화되는 것), 그는 자신을 호송하는 배에서 난파당하는 어려움을 겪었다(행 27장). 원래 그는 출항 전, 지중해의 파도가 높아(11월부터 익년 3월까지)
설렘으로 내일을
오래된 손님인 스티브가 왔다. 은퇴하신 분인지라 한가하고 평화로운 시간을 즐기며 사신다. 맡긴 세탁물을 찾으러 와서는 3주간의 유럽 여행담을 한참 들려 주었다.그러다가 자신이 단골이 된 지도 ‘삼십 년’이 넘었음을 상기하며 허허롭게 웃었다. 문득 깔끔한 멋쟁이
퍼스펙티브

CMM 회원들을 위한 또 하나의 큰 혜택

CMM 회원들을 위한 또 하나의 큰 혜택
기독의료상조회(이하 CMM)는 모든 회원들을 위해 또 하나의 큰 프로그램을 ...
칼럼
조각글
예수님도 이민 1세대
희망의 깃발을 펄펄 휘날리며
성탄절은 천사가 되는 날
소망의샘
하나님의 통신 수단
하나님은 누구 편일까?
“그가 어디 계십니까?”
소금창고
거울과 창
불안의 시대를 사는 이들에게
환기 좀 시킬게요
희망칼럼
깨어짐 2 - 열매 맺음
깨어짐 (1) - 영적 성숙
기도 2 - 생명 관계
신앙과생활
분별의 기준
사명
공평하신 하나님
선교목회
[현장의 소리]
"의도를 꿰뚫어 볼 분별력이 필요하다"
통일기도는 우리를 향한 주님의 거룩한 눈물
[선교사열전]
셔우드 홀 (63)
셔우드 홀 (62)
인간관계
[내적 치유와 가족 성장]
향기나는 인생(12)- 주 닮는 삶의 모델이 된 사람
향기나는 인생(11)- 기도로 인생을 바꾼 사람
[상호존중의 대화]
자기 거부를 넘어 하나님의 사랑받는 존재로
두려움의 현실 속에서 하나님을 바라보라
신학영성
[변화에서 분별로]
성경으로 보는 분별의 흑역사 2
성경으로 보는 분별의 흑역사 (1)
[성경]
아버지 (1)
주기도문
[생각하는 영성]
십계명 10 : 소유를 넘어서
십계명 9: 사람을 살리는 말
[기도]
결론
송영 (8)
[신앙의 기초]
거룩함
사순절 기간, 금식과 회개로 자기 성찰
생활라이프
[영화]
필름포럼 선정 올해의 영화 12선
성탄 애니메이션 ‘더 스타’
영화 ‘예수는 역사다(The Case for Christ)’
[생활글]
설렘으로 내일을
하나님의 시간
별 것 아닌 것 같지만, 도움이 되는
[책]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I
팀 켈러의 예수, 예수
기괴한 라디오(The Enormous Radio)
[건강]
안과 최초의 안통증의학 정립을 꿈꾼다!
만성 두통 관리하기 (1)
짠 음식이 치매 유발
포토뉴스
금주의 기도

평탄한 길을 가게 하옵소서

너희는 광야에서 여호와의 길을 예비하라사막에서 우리 하나님의 대로를 평탄케 하라이사야 40장 3절새해에는 평탄한 길을 가게 하옵소...
청빙게시판
독자게시판
RV에 복음을 싣고
느끼기+생각하기
사진으로 보는 중동과 유럽
시리아의 봄?
시리아의 봄?
내전 상처 치료에 나선 수원 의료팀
내전 상처 치료에 나선 수원 의료팀
둘로 갈라진 중동
둘로 갈라진 중동
위기와 기회의 나라
위기와 기회의 나라
싹난 지팡이

제8장, 두 세계 사이, 하나님 나라와 왕국 그리고 하나님 나라와 교회(2)

2. 교회는 하나님나라의 백성(마 4:17, 눅 5:27)그리스도는 하나님 나라가 이 세상에 들어왔다고 선언하고 사람들을 그 나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235 N. Elston Ave., Chicago, IL. 60630  |  Tel: (773)777-7779  |  Fax: (773)777-0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SAMUEL D PARK
Copyright © 2013 The Korean Christian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cj@kcj777.com